콜루치오 살루타티

살루타티 콜루치오 살루타티

살루타티는 피렌체 북서쪽 마을 스티그나노에서 태어났다. 라틴어 문법 및 수사학 교육을 받고 공증인으로 인증받은 그는 이탈리아의 여러 지역 사회에서 비서 및 공증 업무에 고용되었으며 로마의 교황청 비서였습니다.
로마에서 페트라르카의 작품에 대한 접근은 살루타티의 고대 연구를 강화하고 그의 인본주의의 본질에 영향을 미쳤다. 1375 년,그는 피렌체 공화국의 수상의 위치에 임명되었다,그는 1406 년 그의 죽음까지 개최 위치.
총리로서 살루타티는 공화국의 공식 서신을 담당했다. 그는 자신의 수사의 설득력있는 힘과 로마 교황과 밀라노의 비스콘티 통치자와의 충돌에서 피렌체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고대 로마의 문학과 역사의 예를 활용할 수있는 능력에 대한 자신의 평생에 인정 받았다.
살루타티는 피렌체를 자유의 수호자로 확인하고,피렌체를 공화주의 기관으로 칭찬했으며,그 기원을 공화당 로마로 추적했다. 그렇게함으로써 그는 레오나르도 브루니와 다른 피렌체 인본주의 자들의 찬사를위한 토대를 마련했습니다.

그의 공적 경력에서 살루타티는 인본주의자가 고대에 대한 학문적 관심과 시민 경력의 추구를 결합하는 것이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 주었다. 그는 학자가 사회의 이익을 위해 자신의 지식을 사용할 의무가 있다고 굳게 믿었습니다. 살루 타티는 신진 인본주의자를 격려하고 그들에게 그의 도서관을 열었습니다.
그리스어에 대한 그의 지식은 미미했지만,그는 그 연구를 장려했으며 콘스탄티노플의 비잔틴 학자 인 마누엘 크리 솔로 라스가 피렌체에서 그리스 연구를 수행하도록 유도하는 데 도움이되었습니다.
피렌체의 문법 학교에서 이교도 문학의 사용에 대한 논쟁에서,그는 전통 주의자들에 반대하는 인본주의 혁신가들과 편을 들었지만,이교도 문학은 기독교 신앙을 강화시키는 데에만 사용되어야한다는 강한 경고와 함께.
살루타티의 저서들은 그의 인본주의가 그의 우상 페트라르카의 인본주의와 마찬가지로 이교도 윤리와 기독교 경건의 혼합이었음을 보여준다. 그러나 그는 학문적 생각에 페트라르카의 혐오감을 가지고 있지 않았다.
살루타티의 몇몇 논문들은 언급할 가치가 있다. 세속 및 종교에 수도원과 활동적인 생활을 대조하고 후자에 대한 강력한 사례를 만든다.
운명과 운은 하나님의 섭리와 자유의지와 우연에 초점을 둔다. 에 수치심 수치심이 미덕인지 악한지 검사합니다. 법과 의학의 귀족에 관상을 통해 의학 및 활성 생활을 통해 법을 선호.
폭정에 대한 논쟁은 특정 상황에서 군주제에 대한 강력한 사례를 만든다. 그의 마지막 몇 년 동안,살루 타티는 헤라클레스의 노동에 자신의 미완성 작업을했다,기독교 목적을 위해 이교도시의 우화 사용을 강조하는 작품. 살루 타티는 또한 라틴어와 이탈리아어 모국어로시를 썼다.
그의 사적인 편지는 종종 위로하고 조언하며 심지어 재촉했다. 그가 죽었을 때 찬사를 보냈던 살루 타티는 그의 업적과 피렌체를 인본주의의 궤적으로 만든 것에 대해 이탈리아에서 계속 존경 받고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lg